GS리테일, 무(無)라벨 생수 출시...ESG경영 동참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에 편리
연간 50톤이상 비닐 폐기물 절감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2-04 09:57:04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GS리테일은 자사 판매처에서 가장 판매가 높은 PB생수 중 ‘유어스DMZ맑은샘물 번들(6입)’을 2월 중순부터 무라벨 PB생수로 출시 한다고 밝혔다.

▲ GS리테일의 무(無)라벨 생수 <제공=GS리테일>

GS리테일에서 판매되는 PB생수 상품 개수는 연간 약 1억개 이상을 판매하고 있다. 이중에서 2L PB생수 번들 상품이 판매의 6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활동으로 가장 판매가 높은 상품의 라벨을 제거한 무라벨 상품을 출시하는 것이다.

새롭게 선보이는 유어스DMZ맑은샘물은 개별 용기에 라벨을 부착하지 않고, 6입 번들을 포장하고 있는 패키지에 브랜드와 표시사항을 인쇄해 친환경적인 상품으로 변신한다. 기존 개별 용기에 부착되는 라벨에 개당 0.8g의 비닐이 사용됐으나 이번 활동으로 인해 연간 판매되는 수량으로 환산했을 때 약 50톤 이상의 폐기물 감소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작년 12월 25일부터 전국 공동주택에서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이 의무화가 시행됐다. 이로 인해 투명 페트병 배출을 위해서는 라벨 제거라는 추가적인 작업이 필요해졌으나 유어스DMZ맑은샘물은 개별 페트병에 라벨이 없어 고객이 분리 배출시 편리성으로 더욱 관심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되며 기업의 ESG경영의 환경분야에서 도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이동훈 GS리테일 음료담당 MD는 “사회적으로 친환경 상품은 이제 선택이 아니라 필수라는 트렌드에 맞춰 가장 판매가 많은 상품 유어스생수에 친환경 요소를 도입했다”며, “지속적으로 환경친화적인 상품 출시를 통해 ESG경영 활동에 적극 동참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