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 ‘농산물 직거래 장터’개장

코로나19 극복 우리지역 농가돕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6-19 09:41:25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환경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진병복)는 18일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산물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코로나19 극복 우리지역 농가돕기 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최했다.

    

▲ 제공=한국환경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


이번 행사는 지역 농산물 판로 확대를 위해 고산농협 본점과 협업해, 지역 농가에는 직접 생산한 농산물의 소비촉진과 소득 증대의 기회를 제공하고, 직원과 지역민들에게 신선하고 고품질의 감자, 양파, 마늘, 수박, 벌꿀 등을 시중가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해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본부 임직원들이 매월 정기적으로 모은 기부금으로 우리지역 농산물(감자, 양파 등 400kg)을 직접 구매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홀로 어르신 세대에 방문해 전달했다.

진병복 한국환경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이번 농산물 직거래 장터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우리지역 농가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하루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지역농산물의 소비가 다시 활성화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