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모바일 게임·정보이용 소비자상담 급증…코로나 영향

김명화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4-17 09:37:2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의 여파로 지난달 모바일 정보 이용 서비스와 모바일 게임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 상담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 <자료=한국소비자원>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지난달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3월 전체 상담 건수는 6만 4,419건으로 전월보다는 4.3% 감소했고, 전년 동월보다는 7.5% 증가했다.

전월과 비교해 상담 증가율이 가장 높은 품목은 모바일 정보 이용 서비스(87.9%)였다. 또 모바일 게임 서비스(69.6%)와 각종 가구(37.5%), 셔츠(37.2%), 원피스(34.7%) 관련 상담도 지난달보다 늘었다.

모바일 정보 이용 서비스는 영상이나 음원 스트리밍 정기 서비스를 이용하다 중도 해지를 요구했으나 사업자가 거절한 사례가 많이 접수됐다.

모바일 게임 서비스는 미성년자인 자녀가 부모의 이동전화로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 청약 철회를 문의한 경우가 많았다.

소비자원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가정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해당 품목에 대한 상담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했다.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해서는 보건·위생용품(1천567%)과 예식 서비스(650.6%), 항공여객운송 서비스(309.5%) 관련 상담이 크게 늘었는데 이 역시 코로나19에 따른 영향으로 풀이된다.

보건·위생용품 상담은 전자상거래로 구매한 마스크나 필터의 배송 지연, 사업자 연락 두절에 대한 내용이 많았다. 예식 서비스의 경우, 코로나19로 인한 계약 취소나 연기에 따른 위약금 분쟁에 상담이 집중됐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