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환경제 실현 위한 정책 기반 마련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0-12 17:15:46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강유진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는 「환경친화적 산업구조로의 전환 촉진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21.10.12(화)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고 밝혔다.

금번 개정안은 2050 탄소중립 추진, EU 그린딜 발표 등 국내·외로 산업의 탄소중립 전환 및 순환경제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의 저탄소·친환경화 촉진 사업의 법적 지원 근거를 마련하고, 재제조 산업 등 순환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법률 개정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➊ 저탄소 친환경화 이행 수단 확대

- 청정생산

제조사업장의 온실가스, 미세먼지, 폐기물 등 오염물질 저감을 위한 청정생산사업(클린팩토리)의 추진 근거를 마련하고,

- 생태산업개발

기업 간에 부산물·폐열 등을 교환·재활용하여 환경성·경제적 효율성을 제고하는 생태산업개발 사업대상을 산단 내에서 산단 외 기업까지 확대한다.

▲ 순환활동 <사진제공=산업부>

 

➋ 산업부문의 순환경제 활성화

- 순환경제

순환경제 정의 조항 신설과 함께 원료, 제품설계, 생산공정 등 제품 전과정에서의 순환경제 활동 지원 근거를 마련하고,

- 재자원화

희소금속 등 금속자원의 재자원화(도시광산) 촉진 근거를 신설하는 한편,

- 재제조

재제조 대상 품목 고시를 폐지(Positive→Negative 방식)하고 재제조 정의를 원래 성능 유지에서 성능 향상까지 확장하였다.

산업부는 이번 법률 개정을 계기로 산업계 순환경제 전환 촉진을 위한 기술개발, 공정개선, 신사업 발굴 등의 지원 예산을 지속 확대하고, 원활한 제도 개선 시행 및 활성화를 위해 법령 변경사항 안내, 순환경제 산업 홍보활동 등을 활발히 전개하여 기업뿐만 아니라 일반 국민의 저탄소·순환경제 전반에 대한 인식을 높여 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