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백제박물관, 다문화가정 문화교육사업 (사)세계시민포럼과 업무협약

세계시민포럼과의 업무 협력을 통해 다문화 가정 대상 박물관 교육의 활성화 및 전문성 제고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1-26 15:31:49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이지윤 기자] 한성백제박물관은 다문화 가정 대상 문화교육 사업 기획 및 운영에 대한 협력 사업을 위해 지난 11월 18일에 사단법인 세계시민포럼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협약 <사진제공=서울시>

 

최근 다문화 가정 학생의 수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다문화 가정의 어린이・청소년 교육에 대한 보다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한 때다. 특히 다문화 가정의 어린이・청소년에게 한국사와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돕는 박물관 교육이 요구되고 있다.


한성백제박물관은 사단법인 세계시민포럼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박물관의 다문화 교육을 활성화하고 교육 운영의 전문성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협력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주요 협약내용으로는 ① 다문화 가족 구성원들이 문화시민으로서의 의식을 고양할 수 있는 교육, 행사, 연구, 출판 등의 협력, ②양 기관에서 운영 중인 다문화 가족의 문화교육 사업을 발전시킬 수 있는 지식 및 정보 교환, ③기타 양 기관이 목적 사업에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상호 협력 사업 추진 등이 있다.

양 측은 업무협력의 첫 사업으로서 다가오는 12월 23일에 2021년 세계시민포럼 연차대회 “괜찮아, 잘 될거야!(All is Well!)”를 온・오프라인에서 공동 개최하기로 했다. 지구촌의 갈등으로 인해 비롯된 불안정한 현실과 그 아픔을 위로하고, 서로의 가치를 존중하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전망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