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력한 에너지 수요 감축 라운드테이블 구성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3-16 14:49:57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강유진 기자]
산업부는 국내 에너지수요 추이, 에너지의 온실가스 배출 비중 등을 감안할 때, 강력한 에너지 수요감축이 뒷받침되지 않고서는 2050년 탄소중립 달성이 쉽지 않음을 인식하고, 다각적인 수요감축 방안을 마련해나갈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2050년 탄소중립 견인을 위한 에너지 수요 감축 방안 논의의 場으로서 다양한 관련 전문가들로 「에너지 수요관리 라운드테이블」을 구성ㆍ운영해 나가기로 하고, 3월 10일(수)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첫 회의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금일 회의에서는 주요 에너지소비 업종(철강, 화학, 시멘트 등) 대ㆍ중견ㆍ중소기업, 에너지절약전문기업(ESCO), 에너지IT 업계, 학계, 시민단체, 유관기관 등 다양한 전문가들이 참석하여 ➊중소기업을 비롯한 에너지공급ㆍ소비 모든 주체가 참여하는 수요관리 大전환, ➋자발적 참여와 전폭적 인센티브 제공을 통한 대대적 수요감축, ➌탄소중립 도전을 기회로 활용한 수요관리 新산업 육성의 3가지 방향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하였다. 

 

산업부는 향후 동 라운드테이블 회의를 정례적으로 개최하여 논의된 내용을 금년말까지 정부가 수립할 예정인 「에너지 탄소중립 혁신전략」의 에너지 수요관리 관련 정책과제 도출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이호현 에너지혁신정책관은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에너지 수요감축에 있어 기존 틀에서 과감히 벗어난 획기적이고 새로운 접근이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오늘 첫 회의를 개최한 에너지 수요관리 라운드테이블이 다양한 전문가들의 지혜를 모아 미래 에너지정책 방향을 제시할 귀중한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