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환자원 인정제도' 사업장 활성화 위한 지원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3-25 13:56:13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강유진 기자]
'순환자원 인정 제도'란 환경적으로 문제가 없고 활용가치가 높은 폐기물에 대해 순환자원으로 인정하고 폐기물 관련 각종 규제(배출자 신고, 올바로시스템 입력 등)에서 제외하는 제도로, 일률적인 규제로 인한 불필요한 관리 비용 부담 및 업계 불편을 줄여주고 자원의 순환이용을 촉진하고자 2018년부터 시행됐다.

 

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류연기)은 이용가능한 폐기물을 최대한 순환 이용하여 폐기물 발생량을 줄일수 있는 ‘순환자원 인정 제도‘를 활성화할 계획이라 밝혔다.

현재 관내 순환자원 인정 사업장은 2020년 기준 6개소에 불과한 실정으로 이는 관련 제도의 홍보 및 폐기물 배출‧처리 사업장의 관심 부족이 원인이라 할 수 있다.

▲ 순환자원 인정제도

이에 영산강유역환경청은 순환자원 중 인정 절차 등 간소화 대상 폐기물을 연간 1000톤 이상 배출‧처리하는 사업장 38개소에 대해 순환자원 인정 방법 및 사업장 혜택 등을 적극 안내할 계획이다.

또한, 사업장이 원하는 경우 한국환경공단과 합동으로 일대일 현장 컨설팅도 추진한다.

컨설팅을 통해 순환자원 인정기준 충족여부를 사전에 검토하여 관련 서류를 안내함으로써 사업장 불편을 최소화하고 처리 기한도 단축할 수 있다. 


컨설팅이 필요한 사업장은 영산강유역환경청 환경관리과(062-410-5215), 한국환경공단 자원순환처 자원순환성과부(032-590-5065)로 언제든지 신청할 수 있다.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순환경제 사회 전환은 필수적인 만큼 ‘순환자원 인정 제도’에 대한 사업장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