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전남, 경남 해역 보름달물해파리 주의단계 특보 발령

보름달물해파리 1~144마리/100㎡ 확인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2-06-21 11:49:40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와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우동식)은 6월 21일 전라북도와 전라남도, 경상남도 전체 해역에 보름달물해파리 주의단계 특보를 발령했다.


이번 특보는 국립수산과학원과 지자체에서 6월 중순까지 예찰을 진행한 결과 전북, 전남, 경남 내만을 중심으로 많게는 100㎡당 144마리까지 보름달물해파리가 확인돼 발령하게 된 것이다.

보름달물해파리는 우리나라에서 자생하는 해파리로, 독성은 약하지만, 어구 손실 등의 피해를 일으킨다. 특히 여름철에는 일조량 증가, 기온상승으로 연안 해역의 수온이 급격하게 상승할 것으로 전망돼 해파리의 성장도 가속화될 것으로 판단되며, 경남 자란만, 전남 득량만, 전북 변산반도 해역 등 우심해역에서는 해파리가 지속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해수부는 주의단계 특보 발령과 동시에 수산정책실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중앙대책본부를 운영하며, 특보가 발령된 지자체 등과 협조해 지역 어선을 투입해 해파리를 제거할 예정이다. 또한, 해수욕장 해파리 쏘임사고 예방을 위해 해수욕장에 차단망을 설치하고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임태호 해수부 수산자원정책과장은 “해파리 출현에 대응해 올해 수립한 해파리 피해방지 종합대책 및 위기 대응 매뉴얼에 따라 신속히 대처해 나갈 계획”이라면서, “어업인과 해수욕객들도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하시고, 해파리를 목격할 경우 해파리 신고사이트를 통해 적극적으로 신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