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가든쇼 수상작품 순천만국가정원 전시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5-11 10:56:50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강유진 기자]
산림청이 지난 2014년부터 주최해 온 코리아가든쇼는 우수 정원가들의 인지도를 높이고 새로운 정원작가 발굴을 위해 열리고 있으며, 이번이 다섯 번째 행사다.

 

산림청이 주최하고 국립수목원, 전라남도, 순천시가 공동주관한 「2020 코리아가든쇼」 작품전시가 순천만국가정원에서 5일부터 시작되었으며, 7일에는 시상식에서는 주광춘 작가를 비롯한 10인 작가에게 상장을 수여되었다. 

 

「2020 코리아가든쇼」에서는 주광춘 작가의 정원작품 ‘초대장-Invitation of Garden’이 대상을 받았고, ‘정원의 속도’를 출품한 황신예 작가가 최고작가상으로 선정돼 산림청장상을 받았다. 

▲ 코리​아가든쇼 대상에 주광춘 작가 ‘초대장’ 선정 <사진제공=국립수목원>                   

 


수상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대상(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주광춘 작가=초대장-Invitation to Nature ▲최고작가상(산림청장상): 황신예 작가=정원의 속도 ▲2020년의 작가상(전라남도지사상): 강희원 작가=한 그루의 사과나무를 위한 정원 ▲순천이 주목한 작가상(순천시장상): 권아림 작가=유리투정원, 이현승 작가=차경; 자연을 얻는 방법 ▲코리아가든쇼의 작가상(국립수목원장상): 심준보 작가=cloud room, 임우성 작가=이누이트의 새로운 겨울, 정성희 작가=일상풍경, 정홍가 작가=Ring, 최윤정 작가=리틀포레스트 <이상 10명> 

 

역대 코리아가든쇼에서는 권혁문 작가(2014), 강연주 작가(2015), 윤지동 작가(2016), 최재혁 작가(2017) 등이 대상을 받았고 정원디자이너로서 국내외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심사위원장을 맡은 김인호 신구대 교수(한국식물원수목원협회장)는 “겉으로 보여지는 화려함보다 식물 배치가 자연스럽고 정원 본연의 역할에 충실한 작품에 높은 점수가 부여됐다”며 “마지막까지 경쟁한 두 작품 중에서 「초대장-Invitation to Nature」이 더 완성도 높은 연출이 돼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국립수목원 최영태 원장은 “우수한 작가들이 배출됨으로써 우리나라 정원문화 활성화 기여하고 있다”고 밝히며, “앞으로 코리아가든쇼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많은 국민들에게 정원문화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동주관하고 있는 순천시 허석 시장은 “자연과 함께하는 공간으로서 정원의 역할은 매우 다양하며 K-가든이 새로운 문화 콘텐츠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다가 오는 2023년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개최를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당초 지난해 10월 개최 예정이던 ‘2020 코리아가든쇼’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연기돼 지난달 출품정원 조성을 마치고 5월부터 본격 행사가 시작되었다. 

 

2020 코리아가든쇼 주제는 ‘사람과 자연을 이어주는 공간, 정원’이었으며, 순천만국가정원 생태체험교육관 부지에 10개의 작품이 30일까지 전시된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