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홍보 '펭수'가 함께한다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3-24 09:52:00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강유진 기자]
가로림만은 2016년 국내 최초 해양생물보호구역으로 지정되었으며, 점박이물범과 상괭이, 붉은발말똥게, 흰발농게 등 다양한 해양보호생물 서식지로서 천혜의 자연환경을 유지하고 있는 곳이다.

 

현재는 충남도가 지역의 우수한 해양생태계 보전을 위해 추진하는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를 기획재정부가 진행 중이기도 하다.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충청남도, 서산시, 태안군과 함께 EBS의 인기크리에이터 ‘펭수’와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대국민 홍보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공단은 EBS ‘펭수’와 점박이물범 캐릭터인 ‘범이’가 함께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현장에서 지역특산물을 소개하고 점박이물범의 서식지를 견학하는 등 가로림만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해양생태계 보전에 대한 내용을 영상으로 제작하여 충남도, 서산시, 태안군과 함께 대국민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 가로림만 보전 홍보 <사진제공=해양환경공단>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에 대한 대국민 홍보를 통해 가로림만의 우수한 해양환경과 해양생태계 보전가치가 널리 알려지길 바란다”며 “앞으로 공단은 가로림만의 해양생태계 복원 및 해양보호구역 관리사업을 적극 지원하여 생태관광의 거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펭수와 범이의 가로림만 체험기 영상은 유튜브 채널(자이언트 펭TV) 및 공단 SNS 채널(유튜브,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