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원태 박사 등 한국 과학자 6명 IPCC 기후변화보고서 작성 참여

최신묵 | eco@ecomedia.co.kr | 입력 2010-06-24 22:26:01
  • 글자크기
  • -
  • +
  • 인쇄




기상청은 유엔 산하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IPCC)가 펴내는 <제5차 기후변화 평가보고서>의 연구·집필 작업에 권원태 국립기상연구소 박사 등 6명의 한국인 과학자가 참여한다고 23일 밝혔다.
기후변화 과학 분야의 제1실무그룹에는 권 박사와 안순일 연세대 대기과학과 교수가, 기후변화 영향과 적응·취약성 분야를 다루는 제2실무그룹에는 권 박사와 정석근 국립수산과학원 박사가 뽑혔다. 기후변화 완화 방안 연구 제3실무그룹에는 김수덕 아주대 에너지시스템학부 교수·이명균 계명대 에너지환경계획학과 교수·김용건 환경정책평가연구원 박사가 들어간다. 전 세계 기후변화 전문가 827명이 참여한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