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로 7017, 도심속 이색학교 '서울로 학교' 수강생 모집

서울시, 자연생태교실·가족가드닝 등 4개의 교실로 구성된‘서울로 학교’운영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3-12 23:12:31
  • 글자크기
  • -
  • +
  • 인쇄

 

▲ 2018 서울로학교 신입생 모집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개장 후 도심 속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서울로 7017의 개장 1주년을 맞이하여 ‘서울로 학교’라는 명칭으로 서울로의 수목과 문화를 활용하여 시민들에게 도심 속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 시민들이 주도하고 참여할 수 있는 콘텐츠 및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상반기 개강하는 서울로 학교는 연령별 맞춤 3개 분야로 ▴유아·초등생을 위한 <자연 생태교실> ▴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가족 가드닝교실> ▴ 20세 이상 성인을 위한 <식물 세밀화교실>이다.
 

<자연 생태교실>은 서울로7017 만의 독특한 시설물과 그 안에서 성장하고 확장해 나가는 자연을 이용하여 유아와 초등생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주말 초등반은 ‘서울로 보물찾기’, 평일 유아반은 ‘색깔도둑’이라는 프로그램으로 구성·운영한다.

<가족 가드닝교실>은 온 가족이 함께 서울로7017의 식물을 직접 가꾸는 과정이다. 도심 한복판에서 식물을 배우고 가족을 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식물 세밀화교실>은 20세 이상 성인이 서울로7017의 식물을 세밀화를 통해 직접 그린 후 졸업 작품을 전시하는 과정이다. 토요일 입문 과정과 목요일 심화 과정으로 구성·운영한다.


하반기 9월부터 진행 예정인 <이야기교실>은 서울로 전문 이야기꾼 이 서울로 7017의 역사·생태·문화 등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며 서울로를 함께 걷는 해설프로그램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로7017 홈페이지(seoullo7017.seoul.go.kr) 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수연 서울시 서울로운영단장은 “개장 이후 서울로 7017은 823만명이 다녀간 도심 속 새로운 명소가 되었다”며 “서울로7017의 자연·문화라는 특색을 활용하여 다양한 연령이 즐길 수 있는 서울로 학교 운영을 통해 더욱 많은 시민이 서울로7017을 즐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