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제주도서 장맛비 시작…올여름 짧은 기간 폭우 형태

내일부터 제주도서 장마비 시작
다음주 초 전국 본격 장마권…
김명화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6-18 19:53:42
  • 글자크기
  • -
  • +
  • 인쇄

다음주 초 전국이 장마권에 들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부터 제주도에서 시작되는 장마전선이 북상한다.

 

중국 산둥 반도에서 일본 남해상까지 길게 비구름이 형성돼 있는 이 장마전선이 내일 아침 일시 북상해 제주도에 올여름 첫 장맛비를 뿌릴 전망이다. 

 

추선희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제주도는 19일에 장마전선 영향을 받아 비가 오겠습니다. 올해 제주도 장마 시작일은 평년과 같은 수준이고, 작년보다 5일 빠르다"고 예보했다. 

 

내륙은 다음 주 초반쯤 장마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수요일 오후 잠시 물러났던 장마전선은 금요일 다시 제주도까지 북상한 뒤, 다음 주 월요일에는 남해안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로는 남해안에만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이지만, 장마전선이 활성화하면 서울 등 중부내륙에도 장맛비가 올 가능성도 있다. 

 

온난화로 올여름 장마도 과거와 달리 짧은 기간 강한 폭우가 쏟아지는 형태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다음 주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내륙 장맛비가 폭우를 동반할 가능성이 크다고 말하고 대비를 당부했다.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