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 '2018년을 빛낸 환경인' 선정

송옥주 국회의원, 개그맨 정현수, 환경스포츠 정경춘 기자 선정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1-10 19:05:40
  • 글자크기
  • -
  • +
  • 인쇄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 '2018년을 빛낸 환경인'에 국회의원, 개그맨, 기자 선정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회장 김병오)는 지난 12월 18일 정기총회에서 ‘2018 올해의 환경인’으로 송옥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을 선정하고, 국회의원회관 제3간담회의실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회장 김병오)가 선정하는 ‘올해의 환경인’ 상은 그 해에 가장 탁월한 환경활동을 전개한 분들 중 환경전문지 기자들의 투표에 의하여 선정되는 대표적인 환경인 상으로 1996년부터 현재까지 시행되고 있는 전통 있는 상이다.

▲ (좌)김병오 회장, 송옥주 의원

송옥주 의원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 더불어민주당 미세먼지대책특별위원장으로서 미세먼지 대응입법, 전기차·수소차 등 친환경차 보급 및 인프라 확대, 친환경 페트병 생산 확대, 라돈침대 해법 등 다양한 친환경 정책 대안을 제시했다. 더 깨끗한 대한민국을 만들어가기 위한 의정활동이 돋보여 ‘2018년 올해의 환경인’ 상을 수상 하였다.

송 의원은 수상 소감에서 “앞으로 더 열심히 환경을 지키기 위한 지킴이 역할을 할 것”이라며 “법안발의, 제도개선, 실천을 통해서 더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 (좌)김병오 회장, 정현수 개그맨

이어 개그맨 정현수씨는 플라스틱으로 고통 받는 바다생물들과 지구환경을 위한 혼성 듀엣곡 ‘플라스틱 빨대’를 만들어 환경재앙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키는 등 아이들에게 좀 더 깨끗한 자연환경을 물려주고자 하는 활동이 돋보여 ‘2018 올해의 환경인 특별상’을 수상했다.

그는 수상 소감에서 “커피숖에서 가요, 재즈, 피아노곡 같은 곡을 듣는 것도 좋지만 많은 사람들이 ‘플라스틱 빨대’ 노래를 들으면서 ‘플라스틱 쓰면 안 되지!’ 라는 생각이 들 수 있게끔 노력을 많이 하겠다”며, "올해에는 미세먼지와 관련한 환경노래를 만들어 볼 생각"이라고 말했다.
▲ 박성열 환경통신 발행인 공로패 수상


이어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의 발전을 위하여 헌신적으로 봉사하고 환경언론의 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인 공로로 환경통신 박성열 발행인이 공로패를 수상하였다.  

▲ 정경춘 환경스포츠신문 기자 ‘2018 올해의 환경 기자’ 상 수상


또한 올 한해 환경전문기자로서 심층 취재를 통해 특종을 발굴 보도함으로서 우리나라 환경정책에 기여함은 물론 환경전문기자들의 위상을 높인 공로로 환경스포츠신문 정경춘 기자가 ‘2018 올해의 환경 기자’ 상을 수상했다.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는 1995년 10월 창립총회를 개최한 후 23년간 환경언론 및 기자들의 발전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해 오고 있으며 현재 환경일보 등 일간지를 비롯하여 주간지, 월간지, 인터넷 등 14개 언론사 20여명의 기자가 참여하고 있는 언론단체이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