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2019년 NIE 국제 생태연구 심포지엄 개최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12-13 18:00:55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생태정보·기후변화·생태계서비스에 대한 연구 현황을 공유하는 ‘2019년 NIE 국제 생태연구 심포지엄’(이하 심포지엄)을 12월 12일 서울 LW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국제적 관심이 증가하고 있는 생태정보 활용, 기후생태 연구, 생태계 서비스 등에 대한 연구동향과 미래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국내외 전문가를 비롯하여 관계 기관, 학계 등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다.

제1세션은 ‘생태정보 서비스’를 주제로 대만 농업연구소 칠링 첸(Chiling CHEN) 박사 등 4명의 연사가 국외 생태정보 서비스 현황에 대해 발표하고 협력 방안을 토론했다. 

제2세션은 ‘기후변화와 적응’이라는 주제로 영국 산림연구소 제임스 모리슨(James Morison) 박사 등 5명의 연사가 국내·외 연구 및 정책 활용에 대한 내용을 발표했다.
 
 제3세션은 ‘지속가능한 이용을 위한 생태계서비스 평가’를 주제로 정부, 국제기구 등에서 활동하고 있는 국내·외 5명의 전문가가 전 세계 생태계서비스 평가와 정책 활용 사례를 소개했다.

또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전국자연환경조사, 생태·자연도 등 국립생태원에서 조사·연구한 생태정보를 비롯해 국내 생태계 관련 정보를 연계하여 담아낸 생태정보포털시스템(에코뱅크) 시연회를 했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2019년 NIE 국제 생태연구 심포지엄을 통해 국립생태원 연구가 사회적 가치실현에 기여하도록 과거를 돌아보고 미래를 준비하겠다“라며, “에코뱅크 생태정보가 산업계, 학계, 시민단체 등에 활용되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