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수마을 대상' 산남부영사랑으로아파트-소로1리

초록마을사업 보고회 및 우수마을 시상식...기후변화 대응 '모범'
박원정 기자 eco@ecomedia.co.kr | 2017-12-07 17:58:53
△청주시의 대표적 기후변화 대응 시민실천프로그램인 2017 초록마을사업 보고회 및 초록우수마을 시상식을 개최했다. <사진제공=(사)풀꿈환경재단>

 

자발적인 온실가스 감축 등을 통해 기후변화 대응을 실천하는 마을을 시상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녹색청주협의회와 (사)풀꿈환경재단은 청주시의 대표적 기후변화 대응 시민실천프로그램인 2017 초록마을사업을 추진하며 12월 7일(목) 청주국제에코콤플렉스 강당에서 사업 보고회 및 초록우수마을 시상식을 개최했다. 
 

8년째 지속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초록마을사업은 올해 초록시범마을 30개소(아파트 20개소, 농촌마을 10개소), 초록선도마을 4개소 등 총 34개의 마을이 참여해 온실가스 줄이기, 공동체 활성화와 지속가능 마을 만들기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연말 온실가스 감축실적과 감축노력, 공동체 활성화, 환경보전 노력 등을 평가해 초록우수마을 도시부문 10개소, 농촌부문 5개소, 초록우수가정 32개소, 공로상 9명을 선정해 시상했다. 

 

초록우수시범마을 도시부문 대상으로 선정된 산남부영사랑으로아파트는 매월 추진위원회 회의 개최, 추진밴드 개설, 소등행사, 절약왕(수도, 전기) 선발, 농산물직거래장터 운영, 아파트내 손바닥 논과 폐품을 활용한 비밀의 정원 조성, 공구도서관 운영 등 창의적이고 다양한 활동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상패와 500만원 상당의 현물인센티브와 현대HCN충북방송에서 후원하는 1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농촌부문 대상으로 선정된 소로1리(총117세대)는 옥산면에 있는 소로리볍씨로 유명한 마을로 소로천 가꾸기 정화 활동, 꽃길 가꾸기 사업, 독거노인 집 LED 전등 교체, 소로리 풍물단 조직, 달집태우기, 팽나무제 재연, 소로리 로컬푸드 직판장 운영 등 전통과 공동체가 살아 숨 쉬는 발전적인 마을로 역시 상패와 500만 원 상당의 현물인센티브, 현대HCN충북방송에서 10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초록우수마을 시상 내역은 다음과 같다. 

 

초록우수마을(도시)-대상 산남부영사랑으로아파트
최우수상-가좌마을5단지부영아파트
우수상-내수덕일한마음아파트, 주택관리공단청주가경1단지아파트
장려상-강내주은반석아파트, 성화다안채아파트, 주은프레지던트 아파트, 주택관리공단청주성화2단지아파트, 청주율량LH2 단지아파트
특별상-가좌마을2단지부영아파트 

 

초록우수마을(농촌) 대상-소로1리
최우수상-말미장터마을
우수상-안건이마을
장려상-노현1리
특별상-고드미마을 

 

한편 2017 초록마을사업에 참여한 초록시범마을 20개 아파트는 수도 전기 가스 사용량 감축으로 전년 대비 39만5814.3kg의 CO2 를 감축했으며, 2010~2017년(8년)간 추진해온 CO2줄이기 초록마을사업은 총 274만7080kg의 CO2를 줄였다. 이를 연간 감축량으로 환산하면 3,873,125kg의 CO2를 감축한 것으로 추정되며 이는 8년간 총 269만4347그루의 30년생 소나무가 연간 흡수하는 CO2의 양과 비슷하고 약 16.8㎢의 소나무 숲을 조성한 효과를 나타낸다.

[환경미디어 박원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