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다중이용시설 769개소 실내공기질 특별 점검

실내공기질 기준 준수 및 환기설비 적정운영 여부 등 현장 점검 실시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1-30 15:55:43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이지윤 기자] 서울시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동안 시민생활과 밀접한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오는 12월 6일부터 ‘실내공기질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은 지하철과 철도.버스.공항 터미널 대합실 등 법정관리대상 대중교통시설 363개소와 미세먼지에 취약한 건강 민감계층 및 청소년 이용시설 406개소(관리대상의 20%) 등 총 769개소다. 서울시와 자치구 공무원이 함께 점검에 나선다.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지하역사, 지하철 차량 등 대중교통시설은 관리대상 전체를 점검하고 실내 공기질 오염도 검사를 확대한다. 실시간 측정 결과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가 기준치를 초과하는 일부 지하역사는 집중적으로 관리한다.

 

겨울방학 기간 청소년들의 이용시간이 늘어날 것으로 보이는 학원, PC방에 대해서도 점검을 확대한다. 어린이집, 노인요양시설 등 건강 민감계층 이용시설의 경우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현장 방문 또는 비대면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이번 특별점검은 초미세먼지(PM-2.5), 이산화탄소(CO2)기준치 유지 및 환기설비 적정 가동 등 법적의무사항 준수 여부와 쾌적한 실내 공기질 유지를 위한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지를 집중적으로 살펴본다.

 

하동준 서울시 대기정책과장은 “겨울철에는 실내에 사람들이 많이 몰리는 만큼 실내 공기질 관리가 더욱 중요하다”라며 “다중이용시설 관리자는 환기설비의 가동을 강화하는 등 실내공기질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