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친환경에너지 신산업의 자본줄!

한국에너지공단과 협력체제 구축 MOU...풍부한 금융노하우 제공
신혜정 magareti@naver.com | 2016-04-06 14:46:31
6일 산업은행 본점에서 산업은행-한국에너지공단과 MOU 체결식을 가졌다. 변종립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왼쪽)과 류희경 산업은행 수석부행장.                                                                                                                                  <사진제공=산업은행>

 

산업은행, 한국에너지공단과 에너지효율화, 신재생에너지, 기후변화대응 관련 협력 MOU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6일 한국에너지공단과 에너지효율화, 신재생에너지, 기후변화대응 관련 프로젝트 개발 등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풍부한 국내외 금융자문·주선 경험을 바탕으로 친환경산업 등에 대한 금융지원을 선도하고 있는 산업은행과 에너지효율 및 기후변화 대응분야의 전문성을 지닌 한국에너지공단이 에너지신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 체제를 구축하게 됐다.


산업은행은 작년 7월 녹색기후기금(GCF: Green Climate Fund) 이행기구 인가 신청을 계기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프로젝트 발굴 및 금융서비스 제공, 업무체제 정비 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친환경 온실가스 감축사업 활성화를 위해 지난 2월 ㈜GS영양풍력발전과 연계한 세계최대 규모의 ESS(Energy Storage System, 에너지저장시스템) 사업에 대한 국내 최초의 PF금융주선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기도 했다.


또한, 산업은행은 정부의 미래성장동력산업 발굴을 위한 에너지신산업 육성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체결 이외에도, LG CNS, 한화큐셀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에너지신산업 관련 사업추진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한국에너지공단과의 체결을 통해 국내외 에너지신산업 프로젝트의 발굴‧추진을 원활히 하고, 해외시장 진출을 모색함으로써 국내 에너지신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은행 류희경 수석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의 에너지 신산업 관련 프로젝트 개발·추진이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업들의 에너지효율 및 신재생에너지 시장 진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신혜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웅선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