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4번째 사망자 발생…확진자 총 556명으로 증가

4번째 사망자 대남병원 관련 57세 남성…신천지 관련 확진자 총 306명
김명화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2-23 14:04:20
  • 글자크기
  • -
  • +
  • 인쇄
 청주 대남병원 입구 모습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는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4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환자도 123명 추가돼 국내 확진자는 총 556명으로 늘었다.

4번째 사망자는 전날 사망한 57세 남성으로 청도대남병원 관련자(54번 환자)다. 방역당국은 사망원인과 코로나19 관련성을 조사 중이다.

앞서 21일 경북 경주 자택에서 숨진 3번째 사망자는 41세 남성으로 22일 시행된 사후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앞서 발생한 1·2번째 사망자는 청도대남병원 입원환자였다.

 

신규확진자 123명 가운데 신천지대구교회 관련자는 75명으로 집계됐다. 75명 가운데 63명은 대구에서 발생했다. 경북에서는 7명, 경기 2명, 부산 1명, 광주 1명, 경남 1명이 확진됐다.

나머지 신규환자 48명은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48명 중 30명은 대구, 13명은 경북에서 나왔다. 경남은 3명, 부산 1명, 제주 1명 등이다.

이에 따라 국내 확진자 556명 가운데 대구·경북 환자는 총 465명으로 늘었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확진자는 총 306명이다. 청도대남병원 관련자는 전날과 마찬가지로 총 111명이다.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인원은 2만2천명을 넘어섰다. 확진자를 제외한 검사인원은 2만2천77명이며 이 가운데 1만6천38명은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나머지 6천39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한편 중대본은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2차례 신종코로나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