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tv아이들나라 부모교실 콘텐츠 누적 이용자 50만 돌파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2-18 13:42: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PTV 서비스 U+tv아이들나라에서 제공하는 ‘부모교실’콘텐츠가 누적 이용자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18일(월) 밝혔다. 내달 3일까지 EBS 육아학교 웹사이트 및 앱(App.)에 육아 고민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거실TV로 육아 고민을 해결하는 부모들이 늘고 있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자사의 IPTV 서비스 U+tv아이들나라에서 제공하는 ‘부모교실’ 콘텐츠가 누적 이용자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18일(월) 밝혔다.

지난해 8월 출시한 ‘부모교실’은 아이를 둔 부모들에게 육아 고민을 덜어주고자 U+tv에 마련된 무상 콘텐츠 서비스다. 예비부모, 초보부모, 육아교실 등 각 단계별로 12개의 세부 주제를 나눠 총 550여 편의 다채로운 콘텐츠를 서비스한다.

‘부모교실’ 중에서 가장 눈에 띄는 서비스는 매월 새로운 주제와 그에 따른 분야별 전문가를 육아 멘토로 섭외해 꾸준히 신규 콘텐츠를 선보이는 ‘U+육아상담소’다. 지난 1월에는 ‘유치원 생활’에 대해 유아전문가 김경란 교수가 참여한 콘텐츠, 2월에는 ‘성교육’을 주제로 행복한성문화센터 배정원 소장 상담 영상으로 인기를 모았다.

이 외에도 에서 유명세를 탄 아주대학교 정신건강의학과 조선미 교수, 맑은 숲 아동청소년상담센터 이임숙 소장, <아이의 사회성>을 쓴 한국 놀이치료학회장 이영애 교수 등 각계각층의 전문가들이 ‘좋은 부모’, ‘부모의 말 공부’, ‘사회성 발달’과 같은 다양한 주제에 대해 설명해준다. 오는 3월에는 새학기 시즌을 맞아 ‘초등준비’에 대해 초등교육전문가 김선호 교사의 콘텐츠도 공개 될 예정이다.

‘U+육아상담소’는 직접 시청자들의 고민과 사연을 받고 피드백 영상을 만들어 제공하는 점도 눈길을 끈다. LG유플러스는 EBS 육아학교 웹사이트와 앱(App.)을 통해 고객들의 육아 고민을 듣고, 이 중 매월 8편을 선정해 전문가와 함께 해결법에 대한 콘텐츠를 새롭게 제작해 서비스한다.

LG유플러스 홈/미디어상품담당 이건영 상무는 “지난해 아이들나라2.0 출시 이후 부모교실 서비스 이용률이 월 평균 20% 이상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부모들의 고민을 반영한 다양한 신규 콘텐츠와 프로모션을 마련해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내달 3일까지 EBS 육아학교와 연계한 ‘육아 고민 해결’ 이벤트를 진행한다. 고객들은 EBS 육아학교 앱(App.) 및 웹사이트( www.ebspin.co.kr ) Q&A 메뉴에서 [최고의 육아비결]에 체크 후 육아고민을 남기면 전문가의 답변을 받을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상품권도 증정 받는다. 부모교실 및 이벤트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LG유플러스 홈체험사이트및 고객센터(101)에서 확인할 수있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