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제영화제, 기아자동차와 함께~”

K9, K7 등 총 130여대 차량 제공…카니발 하이리무진도 지원
민경범 | valen99@hanmail.net | 입력 2015-08-28 13:08:26
  • 글자크기
  • -
  • +
  • 인쇄
△기아자동차㈜가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를 공식 후원하기로 하고, 26일 기아차 압구정 사옥에서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서보원 기아자동차 국내마케팅실장, 강수연,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 공동집행위원장>

 

기아자동차㈜가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를 공식 후원한다.

기아자동차는 26일 기아차 압구정 사옥에서 서보원 기아자동차 국내마케팅실장, 이용관, 강수연 부산국제영화제 공동집행위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기아자동차는 부산국제영화제를 방문하는 주요 영화배우들과 유명 감독들에게 의전차량 및 업무차량으로 총 130여대의 차량을 제공한다.


특히 올해에는 K9, K7 등의 고급 승용 세단뿐만 아니라 부산국제영화제를 후원하기 시작한 이래 최초로 최고급 미니밴 카니발 하이리무진도 지원할 예정이다.

기아자동차는 부산국제영화제를 지난 2004년부터 12년간 후원해오고 있다.
세계적인 영화제로 발돋움한 부산국제영화제의 위상을 높이고, 전 세계에 기아자동차 브랜드를 알리고자 이 같은 후원을 기획하게 됐다.

기아자동차는 영화제 기간 동안 영화의 전당 야외극장에 오는 9월 출시할 예정인 신형 스포티지를 전시하고, 영화제와 연계한 신형 스포티지 고객 시승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차는 지난 2004년부터 12년간 부산국제영화제와 동고동락하며 영화산업 발전을 위해 힘써왔다”며 “올해도 기아차는 부산국제영화제의 위상을 드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한편, 영화제를 찾는 고객들께도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0월 1일부터 10일까지 영화의전당 및 해운대 일대에서 개최돼 70여개국 300여 편의 작품이 상영될 예정으로 국내외에서 수십 만 명의 관객이 찾는 세계적 영화축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환경미디어 민경범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