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대책…인천, 초등·특수학교 교실에 공기청정기

김명화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11-09 12:34:15
  • 글자크기
  • -
  • +
  • 인쇄

인천시교육청은 미세먼지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올해 인천 내 모든 초등·특수학교에 공기청정기를 설치한다고 8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당초 내년 새 학기 중 이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으나 최근 고농도 미세먼지가 자주 발생하자 공기청정기 설치 시기를 앞당겼다.

 

올해 하반기까지 예산 37억5000만원을 투입해 인천 지역 초등·특수학교 7천475개 학급에 공기청정기를 모두 설치할 계획이다.

민감군 학생을 위해 중·고등학교 257곳 보건실에도 1억5000만원을 들여 공기청정기를 설치한다. 중·고등학교 모든 교실에는 2020년 이후 순차적으로 공기청정기를 보급한다.

지속적인 유지·관리를 위해 임대 방식으로 공기청정기를 지원하고 5개 교육지원청이 관련 사업비를 집행한다.

인천에는 7일 강화·옹진군 등 섬 지역을 제외한 8개 구(區) 전역에 초미세먼지주의보가 발령돼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가 시행됐다.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