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세대 위한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 공유”

10월 18·25일 서울시50플러스 서부캠퍼스서 50더하기포럼 연속 개최
이지윤 기자 eco@ecomedia.co.kr | 2017-10-12 12:12:50
△ 50+더하기포럼 포스터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이경희)은 50+세대가 인생후반기에 사회참여를 더욱 활발하게 할 수 있는 방법론을 모색하기 위해 오는 18일(수)과 25일(수) 서부캠퍼스 두루두루강당에서 50더하기포럼을 연속 개최한다.

 

18일(수) 오후 2시부터 ‘공유경제와 50+일자리’를 주제로 열리는 50더하기포럼에서는 공유경제와 관련한 비즈니스 및 정책분야에서 50+세대에게 적합한 일자리 발굴 가능성을 살펴보고 실행주체를 발굴하기 위한 전문가와 업계 당사자 간의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25일(수) 오후 2시부터 진행되는 50더하기포럼은 ‘학교 안에서 찾는 50+의 새로운 도전: 자유학기제를 중심으로’ 를 주제로 열린다. 2016년부터 전면 시행된 자유학기제 운영 현황을 공유하고 자유학기제를 기반으로 한 학교 안 알자리 발굴을 사례를 통해 50+세대가 참여 가능한 일자리 모델과 가능성을 모색한다.

 

이번 행사는 해당분야의 전문가뿐 아니라 50+당사자, 청년, 일반 시민 등 포럼 참여자의 상호 협동적인 참여와 소통이 만들어내는 결과물을 실제 사업과 연계한다는 데에도 의미가 있다. 공유경제 혹은 학교안 일자리에 관심이 있는 50+세대, 청년,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재단 홈페이지(www.50plus.or.kr)를 통해 사전 등록이 가능하다.

 

이경희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는 “이번 포럼은 최근 각광받고 있는 공유경제 비즈니스 분야와 학교 안에서의 일자리 분야에서 50+세대의 새로운 가능성을 찾아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전문가와 당사자 간의 실질적 네트워크의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