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큰 나눔 옷장에 참여하세요

서울시자원봉사센터, 기업자원봉사 일환 코트, 장난감 등 모으는 나눔 옷장 운영
강유진 기자 eco@ecomedia.co.kr | 2016-12-13 12:08:21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노숙인, 홀몸 어르신, 저소득 가정 어린이 등 에게 따듯한 희망을 전하기 위해, '소외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 프로젝트' 세상에서 가장 큰 나눔 옷장을 12월 23일(금)까지 진행한다. 

 

△ 나눔옷장 포스터<자료제공=서울시>

이번 프로젝트는 기업의 자원봉사활동의 일환으로 자원봉사데이를 설정, 서울시(투자출연기관 포함) 공직자 및 기업 임직원이 기업시민으로 지역기반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나눔박스는 유동인구가 많은 기업.기관 로비에 설치되며, 기업은 1~2주 기간을 설정하여, 임직원이 직접 집에서 잠자고 있는 코트와 장난감을 기부하게 된다. 

 

이어, 하루를 지정하여 임직원이 직접 모아진 코트와 장난감을 분류하고 희망의 메시지를 적어 포장해, 노숙인 시설, 저소득 가정 어린이 등 소외계층에게 전달하게 된다. 

 

현재, 서울시, 신세계아이앤씨, CJ헬스케어, 국민연금서울남부지역본부, 한국노바티스 등 10개의 기업 및 공공기관 등이 참여할 예정이며, 16일까지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들의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서울시자원봉사센터 협력사업부 (02)776-8476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 안승화 센터장은 “겨울이 되면 더욱 추위를 느끼는 소외계층에게 따뜻함을 전하고, 집에서 잠자는 코트와 장난감을 나누는 일상 속 실천 활동을 통해 소외계층을 돌아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