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 버스 운행에 맞춰 '수소추출시설' 구축

총 250억원 규모 국비지원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5개소 구축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3-23 11:30:5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수소버스를 이용한 친환경 대중교통 시대가 한 발 앞으로 왔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3월 24일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구축사업을 공고했다.

이번 공고를 통해 총 250억원의 국비를 지원하여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5개소(개소당 50억원 지원)를 구축할 예정이다.

2019년도 출연사업으로 시행했던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구축사업을 보조사업으로 변경하며 새롭게 확대 개편했다. 

동 사업은 정부가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19.1)의 일환으로, 수소경제 초기 정부의 선제 투자를 통한 수소버스 기반 대중교통망 조성을 위해 소규모 수소추출시설의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추출시설은 지역별 수소버스·충전소 보급에 맞춰 구축할 계획이며, 금년도 버스 180대, 버스충전소 13기가 보급될 예정(환경부)이다. 


소규모 수소추출시설은 버스충전소와 직접 연결하여 LNG 등에서 수소를 추출·생산하는 시설(On-site형)로, 하루 약 1톤의 수소생산(수소버스 40대 가량 분량)이 가능하다.

금번 구축사업은 인근 수소버스 운행 노선 및 버스충전소 연계 여부, 수소 공급가격 및 운영 계획, 주민수용성 및 안전성 확보 방안 마련 여부 등의 요소를 위주로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산업부는 동 구축사업을 통해 수소 공급의 경제성·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어 속도감 있는 수소버스 확산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향후 정부는 이러한 수소추출시설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며, 우선적으로 수소버스 보급의지가 큰 지역에 집중하고, 중기적으로 다른 지역에도 확산함으로써 수소경제 로드맵 상 수소버스 보급목표에 맞추어 전국적 수소버스 보급을 위한 공적 인프라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20년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구축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 홈페이지(www.motie.go.kr)를 통해 24일부터 공고하며, 4월 23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접수를 진행할 계획이다.

동 사업 공고의 상세내용 확인 및 신청·접수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홈페이지(www.kiat.or.kr)에서 가능하며, 세부내용에 대한 문의처 등 자세한 사항도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