움직임만으로 사진찍는 스마트폰 ‘LG X300’ 출시

18일 실속형 스마트폰 ‘LG X300’ 이동통신 3사 통해 국내 출시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7-01-17 11:25:56
  • 글자크기
  • -
  • +
  • 인쇄

LG전자는 18일 고성능 카메라와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갖춘 실속형 스마트폰 ‘LG X300’을 이동통신 3사를 통해 국내에 출시한다.

‘LG X300’의 전면과 후면에는 각각 500만 화소와 1300만 화소의 카메라를 장착했다. 또, ‘오토 샷’, ‘제스처 샷’ 등 LG만의 재미있는 사진 촬영 기능들을 탑재했다.
 

△ 'LG X300' 출시<사진제공=LG전자>

LG의 차별화된 카메라 기능인 ‘오토 샷’은 셀카를 찍을 때 스마트폰이 사용자의 얼굴을 자동 인식해 촬영하는 기능이다. 또 ‘제스처 샷’은 화면을 향해 손바닥을 펼쳤다가 주먹을 쥐면 3초 후 자동으로 촬영해 준다.

‘LG X300’은16GB 메모리를 기본 제공하며, 16:9 비율의 고해상도 사진을 최대 2380장까지 저장 가능하다.

‘LG X300’은 8.09mm의 슬림한 두께에 2,500mAh의 대용량 탈착형 배터리를 장착했다. 또 디스플레이 가장자리를 둥글게 처리한 곡면 글래스를 적용해 일체감 살린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후면 커버에 적용된 미세한 패턴은 스크래치와 미끄러짐을 방지한다. 출하가는 25만 3천원이다.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는 “뛰어난 멀티미디어 기능과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스마트폰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해 실속형 라인업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