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해양수산정보 이용 지침 마련

고품질의 해양수산정보 생산 및 공동이용 확대 기대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10-11 10:52:50
  • 글자크기
  • -
  • +
  • 인쇄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해양수산정보의 이용 활성화를 위하여 10일부터 해양수산 정보를 생산하고 관리하는 부처, 기관, 단체 등에 '해양수산정보의 공동이용에 관한 지침'을 배포할 계획이다.   

이 지침은 해양수산정보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정보의 수집·관리, 표준화, 품질관리, 제공 등에 관한 업무의 원칙과 기준을 제시하는 것이다.  

또한, 해양수산정보의 수집부터 폐기까지 단계 별 업무절차와 기술 활용 등 업무담당자가 고려할 사항을 종합적으로 제공한다.  


최근 정보가 4차 산업혁명의 핵심자원으로 부상함에 따라, 체계적인 정보 관리를 통해 품질이 높은 정보를 생산하고 국민에게 제공 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해졌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올해 6월부터 ‘해양수산정보의 공동이용에 관한 지침’ 초안을 마련하고, 해양수산정보 보유ㆍ관리기관과의 실무협의와 전문가 자문을 거쳐 9월에 지침을 확정했다.  

해양수산부는 이 지침에서 규정하는 관리기준 및 절차에 따라 해양수산 정보를 수집관리하도록 하고, 수집된 정보는 이용자가 쉽게 활용 할 수 있도록 2019년부터 ‘해양수산정보 공동활용 플랫폼’을 통해 단계적으로 확대·제공할 예정이다.  

‘해양수산정보 공동활용 플랫폼’은 기관별·업무별로 분산된 700여 종의 해양수산정보를 수집 ㆍ 축적한 종합 정보관리체계이다.  

이 플랫폼에서는 인공지능 (AI) 학습 데이터 구축, 데이터맵 (데이터의 생산기관 , 내용, 형식 등) 제공 등 해양수산정보의 관리 및 공동이용을 지원한다.  

해양수산부는 이번에 배포하는 지침을 기반으로 해양수산정보의 이용이 활성화되는 것은 물론, 정보의 생산 단계부터 품질을 관리하여 정보의 품질 수준과 신뢰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명노헌 해양수산부 해양생태과장은 “이용자가 해양수산정보를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해양수산정보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해양수산정보의 양적 ㆍ 질적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해양수산정보의 공동이용에 관한 지침'은 해양수산부 누리집 (www.mof.go.kr) 에서도 내려 받을 수 있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