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서울숲으로 가자...IT기반 '스타일테크' 경험 기회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3-06 10:36:48
  • 글자크기
  • -
  • +
  • 인쇄

3월 5일부터 14일까지 서울숲 갤러리아포레에서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다. 

패션, 뷰티, 리빙 같은 라이프스타일 분야에 정보기술(IT)을 결합, 관람객들이 직접 이를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하는 ‘스타일테크(Style Tech) 경험 스튜디오’가 운영되는 것이다.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개인의 피부 컬러를 분석해 이에 맞게 뷰티와 패션 정보를 큐레이션 해주는가 하면, 스마트폰으로 발 사진을 찍으면 사이즈를 정확히 측정해 내 발에 꼭 맞는 신발을 추천해 주기도 한다. 

가상현실이나 증강현실을 기반으로 염색, 펌, 커트 등 다양한 헤어스타일을 관람객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게도 해준다.  

▲ 스타일테크 <사진제공=산자부>

이런 스타일테크의 대표적 사례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두고 있는 스티치픽스(Stitch Fix)다. 패션계의 넷플릭스라 불리는 이 업체는 고객이 기본 데이터를 입력하면 AI 알고리즘과 인간 코디네이터가 제일 잘 어울리는 옷과 액세서리를 추천해 주고 배송도 해준다. 

이 서비스로 스티치픽스는 270만명에 달하는 유효 고객을 확보했으며 지난해 매출액은 1조 5000억원을 돌파했다. 

이번 경험 스튜디오는 연예기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의 케이팝(K-POP) 전시회와 연계해 한류 문화와 기술을 융합한 체험형 전시 콘텐츠로 구성했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