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환경부 닮고 싶은 리더는 누구?

환경부 노동조합, 박천규 자연보전국장-김영훈 물환경정책국장 뽑아
강유진 기자 eco@ecomedia.co.kr | 2016-12-26 10:35:29

실‧국장-과장 등 15명 ‘닮고 싶은 리더’ 선정

 

△ '2016년 환경부 닮고 싶은 리더' 박천규 자연보전국장

환경부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박상동)은 12월 21일부터 이틀간 직원 1112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2016년 환경부 닮고 싶은 리더’로 박천규 자연보전국장, 김영훈 물환경정책국장 등 총 15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본부 실.국장급에서는 박천규 자연보전국장과 김영훈 물환경정책국장이, 과장급에서는 정종선 운영지원과장, 박용규 감사담당관, 유승광 국토환경평가과장이 선정됐다. 소속기관에서는 안승호 금강유역환경청 유역관리국장 등 10명이 선정됐다. 

 

‘조직의 리더로서 가장 필요한 항목’에 대한 분야별 설문 조사 결과, 조직운영 분야에서는 ‘민주적 리더십에 근거해 조직 목표달성을 위한 비전 제시’ 항목이 득표율 39%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2016년 환경부 닮고 싶은 리더' 김영훈 물환경정책국장

공직의식 및 직무수행 능력 분야에서는 득표율 70%를 얻은 ‘긴급한 현안 발생 등에 대한 위기관리 능력’ 항목이 1위에 올랐다.
 

직원에 대한 관심과 배려 분야에서는 53%를 얻은 ‘부하 직원들의 고충해소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 항목이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조사는 환경부가 요구하는 바람직한 리더십을 제시하고, 간부와 직원 모두가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건강한 조직문화 형성을 위해 실시되었다. 

 

환경부공무원노동조합은 이번 조사를 통해서 조직 내 원활한 소통으로 즐겁게 일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면서 국민에게 신뢰받는 환경부를 만드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