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C기후센터 "아세안 국가 재해·재난피해 예방 앞장"

9~10일 인도네시아서 ‘한·아세안 재난관리 심포지엄’ 개최...정보-의견-정책 교환
박원정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7-02-10 10:06:24
  • 글자크기
  • -
  • +
  • 인쇄
△2월 9~1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서 열린 '한 ·아세안 재난관리 심포지엄의 개막식이 진행되고 있다.<사진제공=APEC기후센터> 

 

"아세안 국가들의 재해·재난피해 예방에 힘을 모으고 적극 지원할 것이다."

 

APEC기후센터(원장 정홍상, APCC)는 2017년 2월 9일부터 2월 10일까지 이틀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아세안 지역의 재해·재난 관리자 및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효율적 재난관리와 관련 정책 마련을 위한 과학기술 연구 및 활용’을 주제로 '한 ·아세안 재난관리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아세안(ASEAN)이란 동남아시아국가연합으로, 1961년 창설된 동남아시아연합(ASA)의 발전적 해체에 따라 1967년 8월 8일 설립, 필리핀·말레이시아·싱가포르·인도네시아·타이·브루나이·베트남·라오스·미얀마· 캄보디아 등 10개국이 회원국이다. 

 

이번 한·아세안 재난관리 심포지엄은 APEC기후센터가 한·아세안 협력기금으로 수행중인 한·아세안 공동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열렸다. 한·아세안 협력기금은 우리나라와 아세안의 공동발전을 위해 조성된 기금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아세안 지역 내 재난으로 인한 위험 관리와 이를 예방하고 줄이기 위한 과학기술 연구 및 관련정책에 관한 현황을 참석자들이 공유하는 한편, 아세안 지역 내 재난관리와 관련한 중·장기 연구 청사진(로드맵)을 수립하기 위한 정보·의견을 수집하고자 열린 것.

 

△한·아세안 재난관리 심포지엄에서 한 참석자가 발표를 하고

있다.  

서울대 아시아연구소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 30년간 전 세계의 재난으로 인한 피해액은 약 7배가 증가했으나 동남아시아는 약 30배로 급증했다. 전 세계의 재난으로 인한 피해 평균액과 비교해 4배 이상 증가한 수치로 발생 건수 면에서도 2.4배나 증가했다. 이는 동아시아의 급격한 산업화로 대기오염과 수질오염, 환경오염이 급증한 데 원인이 있다고 분석했다. 

 

따라서 우리나라는 이들 지역에서 선제적 재해·재난 예방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4년 12월 한·아세안 정상회담에서 한국이 강점을 보이고 있는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재난대응분야에서 이들 아세안 국가들과의 협력을 제시했다.

 

APEC기후센터는 국내의 첨단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하여 '재해·재난관리 과학기술 정보공유 시스템 구축을 위한 한·아세안 공동협력사업'을 10개 아세안 국가들과 공동으로 2016년 1월부터 2017년 12월까지 2년간 수행하고 있다.       

 

한·아세안 공동협력 사업을 통해 APEC기후센터는 아세안 지역 내 국가별로 산재해 있는 재난관리 과학연구정보를 수집 및 전산화(DB화)하여 재난관리기술정보를 아세안 국가 지역 내에서 공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그리고 이를 통해 아세안 지역의 재해·재난 관리담당자들이 비용 효율적이면서 정책효과 높은 재해·재난 대응 방안 및 정책들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4개의 세션으로 구성돼 진행됐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과학기술과 정책 간 협업의 필요성’이, 두 번째 세션에서는 ‘재난에 의한 위험을 저감시킬 국가별 정책’이, 세 번째 세션에서는 ‘아·태지역내에서의 재난에 의한 위험을 줄이기 위한 연구 현황 및 주요 연구주제’들이, 네 번째 세션에서는 ‘정책과 과학의 성공적인 협업 사례 및 아세안 지역 내 재난관리 중장기 청사진’이 논의됐다.   

 

정홍상 APEC기후센터 원장은 “이번 한·아세안 재난관리 심포지엄에서 나온 결과와 의견들을 바탕으로, APEC기후센터는 아세안 지역의 재해·재난 관리 담당자들이 실제로 현업에서 적용·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구축하여 아세안 지역에서 재해·재난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박원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