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총, 평창올림픽-한국 예술문화 세계에 알린다

주한 유학생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위원 위촉...블로그-SNS 등 통해 홍보활동
박원정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7-12-21 09:24:29
  • 글자크기
  • -
  • +
  • 인쇄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는 지난 19일 주한 유학생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동계올림픽 예술문화 홍보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사진제공=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개막 50일을 앞둔 평창동계올림픽과 한국의 훌륭한 예술문화를 세계에 알리게 돼 기쁩니다."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회장 하철경, 이하 한국예총)는 지난 12월 19일 대한민국예술인센터(서울 목동)에서 하철경 회장과 전국 대학교에서 선발된 주한 유학생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동계올림픽 예술문화 홍보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이 날 위촉된 홍보위원은 ‘G-50 K-ARTIST FESTA’ 특별프로그램인 ‘G-50 프렌즈’로 활동하게 되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동안 전 세계를 대상으로 블로그, SNS 등을 통해 평창올림픽과 한국의 예술문화를 알리게 된다.


‘G-50 프렌즈’는 문화체험과 G–50 K-ARTIST FESTA 축제 참가, 평창올림픽조직위의 한국 알리기 프로그램 등을 통해 홍보위원으로 활동하기 위한 전문적 교육도 받게 된다.

 

△홍보위원으로 위촉된 주한 유학생들이 오리엔테이션을 갖고 있다. 

 

또한 오는 22일(금)에는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 경기장을 방문해 동계올림픽 현장도 둘러볼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최향연 양(중국, 여)은 “평소 한국 드라마와 뮤지컬에 관심이 컸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한국 문화 체험이 한국을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중국, 베트남, 러시아 등 전 세계 16개국 유학생으로 구성된 ‘G-50 프렌즈’는 각 대학의 추천과 한국예총의 심사를 통해 선발됐다.

[환경미디어 박원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