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이통사 최초 ‘에너지 챔피언’ 선정

한국에너지공단, 자발적 에너지효율 향상에 노력한 기업에게 인센티브 지원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1-11 09:24:31
  • 글자크기
  • -
  • +
  • 인쇄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강남훈)에서 인증하는 ‘에너지 챔피언’에 이통사 최초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처음 도입된 ‘에너지 챔피언’ 인증제도는 자발적으로 에너지효율 향상에 노력한 기업에게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제도다.

한국에너지공단은 LG유플러스 논현IDC(Internet Data Center)에 자연공조 냉방기 도입, 외기도입 시스템 구축, 전등제어 시스템 구축 등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한 것을 평가해 LG유플러스를 에너지 챔피언으로 선정했다.

△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과 강남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에너지 절감의 중요성을 임직원이 함께 인식하고, 개선 하고자 노력한 결과라 더욱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친환경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한국에너지공단과 함께 ▲에너지절감 솔루션 보급사업 ▲에너지측정 솔루션 시범사업 ▲전기료 알리미 보급사업 등 에너지 절감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