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악산 첫 단풍 평년과 비슷...절정은 10월 중순 예상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10-02 09:02:43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올해 강원도 설악산(1708m)의 첫 단풍이 오늘(9월 27일 금) 시작되었다. 이번 단풍은 작년과 비슷하게 물들었으며, 평년과도 같았다.
  
단풍은 일반적으로 일 최저기온이 5℃ 이하로 떨어지면 물들기 시작하며, 9월 중순(9.11.~20.) 일평균 최저기온에 따라 시기가 달라진다.
 

올해 속초지역의 9월 중순 일평균 최저기온은 16.6℃로 평년(16.4℃)과 비슷했으며, 설악산도 8.4℃로 작년(8.7℃)과 비슷했다.

첫 단풍은 산 전체로 보아 정상으로부터 20% 가량 물들었을 때를 말하며, 산 전체의 약 80% 물들었을 때를 단풍의 절정이라고 한다. 


오늘 첫 단풍이 나타난 설악산의 올해 단풍의 절정은 약 2주 뒤인 10월 중순경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청장 김종석)에서는 전국 국립공원의 단풍정보를 날씨누리(www.weather.go.kr)를 통해 제공하며, 설악산 등 강원도 내 국립공원 탐방로 9개에 대한 단풍실황을 강원지방기상청 누리집(gangwon.km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단풍정보는 △단풍 전 △단풍 △단풍종료가 관측될 때마다 촬영한 사진과 함께 제공하기 때문에 단풍 여행 전 단풍실황을 살펴볼 수 있는 좋은 자료가 될 것이다.
 

또한, 드론으로 촬영한 대청봉 첫 단풍 동영상은 9월 27일부터 강원지방기상청 누리집 ‘강원도 국립공원 탐방로 단풍실황서비스’를 통해 제공된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