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물, 방사능 검사 결과 ‘안전’

시장에서 유통되는 냉동고등어·우럭 등 수산물 10종 대상 안전성 검사 시행
이지윤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9-21 00:31:41
  • 글자크기
  • -
  • +
  • 인쇄

수원시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유통되는 수산물 10종이 방사능 안전성 검사에서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농수산물도매시장은 8월 29일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농수산물안전성검사소에 유통 수산물 10종에 대한 방사능 안전성 검사를 의뢰했고, “모든 시료가 안전하다”는 결과를 받았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수산물을 대상으로 요오드·세슘 등 방사성 물질의 기준치 이상 검출 여부를 검사했다.

농수산물도매시장은 유통 수산물의 중금속·방사능 안전성 검사를 정기적으로 하고 있다. 2014년 1월부터 지금까지 24차례에 걸쳐 수산물 195건을 대상으로 진행했고,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오세환 수원시 농수산물도매시장관리과장은 “안전성 검사를 정기적으로 시행하고, 시민들에게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하겠다”면서 “시민이 안심하고 농수산물을 드실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